‘지금까지 이런 모델은 없었다’ 라이언 에스콰이어 3월호 커버 장식

라이언을 빼고 대한민국에서 사랑을 한 몸에 받는 만능 엔터테이너를 떠올릴 수 있을까. 라이언이 패션지 에스콰이어에 등장한 이유.

대한민국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만능 엔터테이너 라이언이 에스콰이어 3월호 커버 모델로 등장했다. 라이언은 국민 메신저 카카오톡의 이모티콘으로 처음 등장하자마자 뜨거운 사랑을 받으면서 국민 엔터테이너로 성장한 존재로, 이번 에스콰이어 커버스토리를 통해 단순한 캐릭터가 아닌 ‘셀럽 라이언’으로서의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에스콰이어는 올해 창간 24주년 째인 대한민국 1등 남성지로, 일반 배우나 뮤지션 같은 인물이 아닌 이모티콘 배우를 커버로 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하지만 에스콰이어는 이번 커버 협업에서 라이언을 실제 배우나 뮤지션과 동일하게 직접 만나 촬영하고 인터뷰를 진행했으며, 이를 통해 완성된 생동감 넘치는 커버스토리는 2019년 3월호를 통해 공개된다.

이번 에스콰이어의 2019년 3월호 라이언 커버는 각기 다른 개성의 3종으로 구성되어 이번 협업의 특별함을 더한다. 각 커버에서 라이언은 에스콰이어 미국판의 고전적 이미지를 활용한 컨셉, 하이 쥬얼리 브랜드 티파니와 콜라보한 컨셉, 패션 포토그래퍼 홍장현 실장과 다양한 하이 패션 브랜드를 소화한 패셔니스타 컨셉까지 3가지 버전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또한 라이언의 커버스토리는 서울의 이면을 보여주는 패션 화보 컨셉으로 진행됐으며, 이에 대해 라이언은 “저도 ‘서울’이라는 단어와 ‘라이언’이라는 단어가 연결 됐을 때 잘 어울리고 공통분모도 많다 싶었어요. 제가 생각하는 서울은 24시간 불이 꺼지지 않는 생동감 넘치는 도시거든요. 서울 안에서는 오늘도 무수한 사람들이 무수한 소통을 하며 무수한 이야기를 만들어내고 있겠죠. 24시간 카톡 안에서 수많은 사람들을 연결해주고 그들의 생각과 감정을 연기를 통해 표현해주는 저라는 존재와 확실히 닮아 있어요”라며 서울에 대한 특별한 애정을 나타냈다.

그리고 인터뷰를 결심하게 된 계기에 대해서 라이언은 “2015년 11월에 카카오톡 이모티콘 배우로 데뷔했거든요. 3주년이 넘어가면서 제가 대중에게 보여줄 수 있는 다른 매력이 뭘까 고민도 깊어지고 압박감도 커지고 있었어요. 제 나름대로 길을 찾고 있던 시점에 <에스콰이어>의 연락을 받았고, 이거다 싶었지요”라고 답했다.

또한 데뷔와 동시에 스타가 된 소감에 대해서는 “데뷔와 동시에 벼락 스타가 돼 버려서 처음에는 이렇게 알려진 삶이 부담스럽다는 생각조차 못했어요. 그저 일하기 바빴거든요. 그러다 어느 순간 뒤를 돌아보니까 이런 게 부담이구나 싶더라고요. 내가 보여줄 수 있는 부분이 거의 남아 있지 않은 것 같은 불안함. 그런데도 평범한 일상은 차단돼 있는 답답함. 지금은 숙명처럼 받아들이지만요. 이런 삶을 답답하게만 생각하기보다는 그 안에서 엔터테이너 라이언의 또 다른 모습을 통해 어떻게 공감을 이끌어낼 수 있을지 알아내는 게 제 숙제죠.” 라며 엔터테이너로서의 고민을 들려주기도 했다.

이 외에 라이언의 러브스토리, 동료 배우들과의 친분, 패션 화보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 등 자세한 인터뷰 내용과 화보는 에스콰이어 2019년 3월호를 확인하면 되며, 특별히 이번 호를 구매하는 전 독자들에게는 에스콰이어 X 라이언 커버로 제작된 리미티드 엽서 패키지가 제공된다. 특히 이 엽서 패키지는 유료 구매 독자들 만을 위한 추가 커버 1종이 포함되어 있는 점이 주목된다.

에스콰이어 3월호는 21일 이후 전국 오프라인 서점과 온라인 서점을 통해 만나볼 수 있으며, 더욱 자세한 내용과 콜라보 기념 이벤트는 에스콰이어 웹사이트와 SNS 채널, 그리고 카카오 채널을 통해 지속적으로 업데이트 예정이다.

  • Kakao Talk
  • Kakao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