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에 주목할 새로운 제품들

BRAND-NEW HOT STUFF. <에스콰이어>가 주목한 10월의 제품 여섯 개

순토 스파르탄 울트라

아웃도어 스포츠 시계는 사용자에게 다양한 정보를 효과적으로 보여주는 게 핵심 기술이다. 반면 정밀 GPS와 기압 고도계를 갖춘 기존 아웃도어 스포츠 시계는 단순한 인터페이스로 정보를 빠르게 전달하기 어려웠다. 이런 단점을 보완한 것이 새로 등장한 순토 스파르탄 울트라다. 본격 아웃도어 스포츠 시계 최초로 터치스크린과 컬러 디스플레이로 구성되어 다양한 정보를 효율적으로 전달한다. 스펙도 환상적이다. GPS 모드에서 배터리 수명은 최대 26시간, 시계로만 사용했을 때 최대 15일을 버틴다. 일반 GPS뿐 아니라 러시아 우주국 무선항법 시스템(글로나스)을 이용해 정확한 경로 탐색을 지원하며 정밀 기압 고도계로 정확한 날씨와 고도를 측정할 수 있다. 그 밖에도 80종목이 프로그램된 스포츠 모드를 통해 자신의 속도, 페이스, 거리, 랩타임 등 정보를 분석한다. 99만~119만원. www.suunto.com

img_0380_cmyk_ed

와콤 뱀부 슬레이트

스마트 패드가 소규모 시장 상황에서도 꾸준히 진화하고 있다. 뱀부 슬레이트는 종이 노트와 스마트폰, 클라우드, PC로 연결되는 디지털 라이프를 매끄럽게 이어주는 제품이다. 스마트 패드 위에 달린 메모지에 전용 볼펜으로 메모나 아이디어 스케치를 한 후 전송 버튼을 누르면 끝. 종이 위에 그린 모든 내용이 스마트폰 속 와콤 잉크스페이스 앱에 고스란히 전송된다. 전송 속도가 거의 실시간이다. 아주 작은 디테일도 놓치지 않고 정교하게 표현하는 펜과 스마트 패드의 기술이 무척 놀랍다. 손글씨를 서식이 있는 텍스트로 변환하는 기능도 갖췄다. 디지털로 변환된 결과물은 이미지 파일로 저장하거나 클라우드와 연결해 PC로 보낸 뒤 작업을 시작할 수 있다. 가격 미정(10월 중 판매). www.wacom.com/ko-kr

img_0366_cmyk_ed

에이수스 젠북 3

노트북의 발전은 눈부시도록 빠르다. 매번 더 강력한 성능을 구현하면서도 가볍고 스타일리시해진다. 젠북 3는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노트북’이라는 개념에서 시작했다. 따라서 완전히 새로운 기술과 재료를 사용했다. 보디 케이스는 항공기를 제작할 때 쓰는 알루미늄 합금이다. 메탈이 선사하는 특유의 멋도 멋이지만, 기존 노트북의 재료보다 50퍼센트 내구성이 높다. 12.5인치 디스플레이와 풀 사이즈 키보드를 갖추고도 노트북 측면 두께가 단 11.9밀리미터, 무게는 910그램에 불과하다. 가장 성능이 좋은 노트북을 목표로 인텔 코어 i7 CPU를 장착하고 16기가바이트 LPDDR3 램,1테라바이트 SSD를 달았다. 쉽게 말해 일반 데스크톱 PC보다도 훨씬 성능이 좋다. 터치 패드에 지문 인식 센서를 달아 로그인을 빠르고 안전하게 돕는다. 색상은 로즈 골드와 쿼츠 그레이, 로열 블루 등 3가지다. 194만9000원. www.asus.com/kr

img_0351_cmyk_ed

DJI 오즈모 모바일

3축 짐벌 마운트는 카메라 주변에 달린 3개의 모터가 앞뒤, 좌우, 상하로 움직이는 외부 움직임과 반대로 작용하며 흔들림을 상쇄한다. 쉽게 말해 마치 영화의 한 장면처럼 흔들림 없는 결과물을 만든다는 의미다. 카메라가 스마트폰에 내장된 것이라도 환영이다. 오즈모 모바일처럼 짐벌의 장점을 모바일 기기로 확장시킨 제품도 있으니까. 다른 스마트폰용 짐벌과 다르게 오즈모는 꽤 전문적인 컨트롤러 역할도 수행한다. 전용 앱으로 실행하면 짐벌 본체에 달린 컨트롤러로 스마트폰을 직접 제어한다. 뒤쪽 트리거 버튼을 누르면 촬영 앵글을 고정할 수 있고, 이 상태에서 조그다이얼로 디지털 줌이나 조리계, 셔터 스피드를 세팅한다. 동영상과 사진 촬영 버튼을 따로 만들어 사진과 영상도 넘나든다. 배터리는 교환용. 3시간 충전으로 3~4.5시간 작동한다. 아이폰 6와 아이폰 6플러스, 갤럭시 S7 등 2.31~3.34인치 사양의 스마트폰과 호환된다. 40만원. www.dji.com/kr/product/osmo-mobile

img_0384_cmyk_ed

다이슨 슈퍼소닉

헤어드라이어가 ‘다 거기서 거기’라고 생각한다면 오산이다. 영국의 기술 전문 기업 다이슨이 4년간의 모발 과학 실험과 895억원의 개발비를 투자해 만든 슈퍼소닉은 기존의 헤어드라이어와 다르다. 손잡이 안쪽에 자리 잡은 디지털 모터(V9)가 분당 11만 번 회전하며 강력한 바람을 내뿜는다. 모터가 헤어드라이어 머리가 아니라 손잡이 안쪽에 달려서 균형감을 이룬다. 그래서 한 손으로 다루기가 한결 쉽다. 온도와 풍량을 조절하는 스위치를 손잡이에 모아서 눈으로 보지 않고도 누를수 있다. 고온에 모발이 손상되는 것을 막기 위해 유리구슬 서미스터가 초당 20번씩 배출구 온도를 측정해 적절한 온도를 유지한다. 빠르고 집중적인 바람 분사도 주목할 만하다. 모터에 유입된 공기의 양을 3배로 증폭시켜 고압·고속 기류를 만들어낸다. 써보면 알겠지만 모발뿐 아니라 두피까지 빠르게 말릴 수 있다. 55만6000원. www.kr.dyson.com

img_0336_cmyk_ed

레이스로직 V박스 비디오 HD2

정밀 GPS로 다양한 정보가 기록되고, 다시 데이터로 분석되는 시대다. 스마트폰으로 위치 정보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처럼 이제는 내 운전 실력도 GPS 기술로 분석한다. 레이스로직의 V박스 비디오 HD2는 내 차의 모든 움직임을 완벽하게 기록하는 장치다. 특히 서킷이나 산길을 달릴 때 유용하다. 10헤르츠 정밀 GPS와 옵션으로 제공되는 각종 센서를 더해 각 코너마다 진입·탈출 속도, 운전 패턴이 데이터로 저장된다. 정밀 GPS는 움직임 오차 범위가 1센티미터 이하 수준으로 정확하다. 이렇게 기록한 데이터는 스마트폰으로 실시간 확인하거나, 데이터 분석 소프트웨어로 구간마다 쪼개어 비교가 가능하다. 모든 주행 데이터가 2개의 고화질 영상과 함께 기록된다는 것도 특징. 원한다면 한 번에 8개까지 같은 구간의 주행 영상을 비교할 수도 있다. 300만원대. www.vboxkorea.com

img_0370_cmyk_ed
  • Kakao Talk
  • Kakao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