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략적 폴더블폰의 승리? LG V50 씽큐 리뷰

5G 시장에 무혈입성한 '반(Half)변신 트랜스포머' 폴더블폰 LG V50 씽큐를 살펴봤습니다. V50 씽큐가 왜 지금의 모습으로 출시됐는지 궁금하지 않으세요? 테크체크가 알려드리겠습니다.

테크체크 3화 삼성 갤럭시 S10+ 편에 출연한 신도림 하이에나와 LG V50 ThinkQ(이하 ‘V50 씽큐’)를 리뷰했습니다. V50 씽큐는 지난 5월 10일 출시 후, 약 3주일 만에 약 15만대를 팔 만큼 판매 호조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출시 후, 누리꾼 사이에서 폴더블폰인지, 아니면 무늬만 폴더블이고 듀얼 스크린을 활용한 ‘폰 더블폰’인지에 대한 논쟁이 잠시 있었음에도 초반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죠.

테크체크에서는 이미 유튜브를 비롯, 각종 동영상 스트리밍 채널에 수없이 깔린  V50 씽큐 리뷰를 반복하지 않겠습니다. 스펙과 디자인을 얘기하는 대신, 폰 더블폰이란 이야기가 나올 것을 예상하고도 LG가 출시를 서둘렀던 이유에 대해 추측해보겠습니다. 그리고 LG MC(모바일 커뮤니케이션), 즉 LG 휴대폰 사업부의 현주소와 미래의 전략, 그리고 5G 시장 선점을 노리는 한국 기업 삼성과 LG 등 다양한 경제적 상황도 함께 얘기하려고 합니다. 다 보시고 나면 V50 싱큐가 왜 지금의 모습으로 출시됐는지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실 겁니다. 많은 시청과, ‘구독’, ‘좋아요’ 부탁드립니다.

테크체크 6화 LG V50 씽큐 편 캡처화면 1.

테크체크 6화 LG V50 씽큐 편 캡처화면 2.

테크체크 6화 LG V50 씽큐 편 캡처화면 3.

테크체크 6화 LG V50 씽큐 편 캡처화면 4.

테크체크 6화 LG V50 씽큐 편 캡처화면 5.

  • Kakao Talk
  • Kakao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