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외로 연휴 후유증을 풀어줄 식품들

그렇게 먹었는데 또 먹어서 풀수 있다니 이 얼마나 좋은가.

 

셀룰라이트 킬러 초록 파프리카

 ‘건강한 돼지’가 될 순 없다. 규칙적으로 운동하고 있었는데 4~5일간의 연휴 동안 규칙 이상으로 섭취해 체중이 불어난 사람이라면 공감할 것. 이럴 때 해결책은 파프리카다. 그 중에서도 초록 파프리카는 ‘셀룰라이트 킬러’라고 불리는데 다른 파프리카에 비해 철분 함유량이 월등히 높아서 지방을 연소시키는 효과가 탁월하기 때문이다. 파프리카 중에서 가장 칼로리가 낮다는 점 또한 왜 초록 파프리카가 비만을 막는 슈퍼푸드인지를 절실히 깨닫게 할 것.

비만과 탈모를 잡는 저승사자 검은콩

검은콩의 효과는 비단 머리카락이 솟아나는 데만 있지 않다. 물론 그 역할이 남자들에게 절실하긴 하지만. 식이섬유와 올리고당이 풍부한 검은콩은 장 속에 유익균을 늘려서 ‘비만 세균’을 억제시키고 살이 찌지 않는 체질로 바꿔준다. 즉, 장운동을 활발하게 함으로서 노폐물과 독소를 배출하는데 특히 뱃살을 빼는 데 큰 역할을 하니 탈모와 복부비만을 동시에 탑재(?)하고 있다면 검은콩을 만화<드래곤 볼>의 ‘신선콩’처럼 여기고 먹도록 하자.

신 슈퍼푸드 사차인치

기름진 음식을 먹고 나서 큰 후회를 하는 사람들을 위해 하나 더 추천한다면 사차인치다. ‘잉카 땅콩’이라고 불리기도 하는 사차인치는 오메가 지방산이 높아 혈액 속의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고 혈당을 안정시킨다. 또한 전체 성분의 약 30%가 단백질로 이뤄져 다이어트 대용 식품으로도 훌륭하다.

피로의 뿌리까지 뽑는 우엉

연휴 증후군은 체중 증가 이외에도 각종 스트레스로 인한 만성 피로가 대표적이다. 우엉은 다이어트 대용 식품으로 더 유명하지만 사실 스트레스를 완화시키는 효과도 탁월한 식품이다. 우엉 뿌리에 많은 항산화 물질 폴리페놀은 항 스트레스 작용은 물론 항 우울증 작용도 하기 때문에 친척들과 ‘내땅 네땅’하며 쌓인 근심과 걱정을 싹 털어버릴 수 있을 것. 또한, 우엉 속 ‘이눌린’이란 성분은 이뇨작용을 돕기에, 결과적으로 혈압을 낮추는 데도 큰 역할을 한다.

NO 스트레스 토마토

토마토는 비타민 B를 다량 함유하고 있어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기분을 좋게 만드는 작용을 한다. 이뿐만이 아니다. 토마토의 붉은 빛깔을 내는 라이코펜 성분은 노화의 주범인 활성산소를 배출해 우리 몸 속 세포를 젊게 해준다. 연휴 때 받은 스트레스로 노화가 일어날 수 있는 상황을 한큐에 해결해주는 음식이 바로 토마토인 것. 그 밖에도 혈관을 이완하는 역할을 하는 칼륨마저 풍부해 혈압을 안정시키는 데도 큰 역할을 하는 것이 토마토다.

노폐물 배출의 1인자 

의외로 사무실에 있을 때보다 집안에서 쉴 때 더 물을 안 마시게 되는데, 긴 연휴를 끝내고 출근했다면 물을 덜 마시는 것이 관성이 되어서 원래대로 마시기가 힘들 것. 만약 우리 몸에서 물이 부족하다면 세포 대사과정에서 영양소를 분해할 때 생기는 독소를 배출하지 못해 신체의 각 기관이 제 기능을 발휘할 수 없다. 과식을 피하고 미지근한 물을 자주 마셔서 몸 안의 노폐물을 빼내도록.

  • Kakao Talk
  • Kakao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