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여름 짧게’ 남자 헤어 스타일 5

다른 땐 몰라도 여름에 덥수룩해 보이는 건 확실히 마이너스 요소일 것. 그냥 무조건 짧게 자르란 얘기가 아니니, 여름에 어울릴 남자 헤어스타일 5가지를 참고하자.

1 위가 긴 형태의 하이 앤 타이트

라이언 고슬링의 사진 속 헤어 스타일은 모든 얼굴형과 모발 타입에 어울리기 쉬운 스타일이다. 기본적으로 하이 앤 타이트 스타일로 커트를 하면서 옆은 짧게 치고, 윗머리는 2.5cm 정도 더 길게 컷을 하면 된다. 머리를 감은 후 타월로 머리를 말리고 매트한 포마드를 빗으로 빗어 바르면서 옆 가르마를 타면 완성이다. 물론, 이 헤어스타일은 어떤 스타일이나 무난하게 어울리는 것이지, 연출했다고 해서 라이언 고슬링으로 바로 변신하는 것은 아니다.

 

2 스킨페이드 버즈컷

버즈컷과 비슷하지만 좀 더 개성 있는 스타일은 원하는 남자를 위한 헤어 스타일이다. 일단 디자이너에게 스킨 페이드 커팅을 해달라고 하되, 두피가 드러날 만큼 바짝 미는 것이 싫다면 클리퍼를 1에 세팅해 옆머리만 페이드 커팅을 부탁해야 한다. 윗머리는 자신이 원하는 길이에 맞춰 커팅하면 된다. 제인(Zayn)과 같이 샤프한 룩을 원한다면 전체적으로 짧은 편이 더 멋있기는 하다.

 

3 테이퍼 페이드

모발이 두껍고 곱슬머리인 남자들은 윗머리가 조금 긴 스타일이 깔끔해 보인다. 윗머리를 5cm~7.5cm 정도로 비교적 길게 커팅을 하되, 디자이너에게 레이어드를 꼭 부탁해야 무겁고 짓누르는 느낌을 줄일 수 있다. 부스스함을 없애고 쉬운 관리를 할 수 있게 해주는 가벼운 컨디셔너 제품을 사용하는 것도 팁이다. 모발이 건조한 편이라면 모발 상태를 매끄럽고 부드럽게 해주는 오일(호호바 오일, 아르간 오일 중 고를 것)을 사용하는 것도 추천한다. 스타일링을 할 때에는 젖은 상태의 모발에 십 원짜리 동전 크기로 짠 텍스처 크림을 골고루 바르도록 한다. 그리고 모발이 마른 후 셋팅력이 강한 왁스를 덧발라 텍스처를 더해준다. 이때 빗 대신 손가락을 사용해 스타일을 만드는 것이 훨씬 더 자연스러운 컬을 연출할 수 있다. 

 

4 라운드 커트

모발이 곱슬이고 얼굴이 각진 형태라면 라운드 커트로 세련되게 연출해보도록 하라. 이 스타일은 위와 옆머리가 조금 긴 형태로 옆머리 아래쪽은 짧게 쳐 두피가 드러날 정도로 커트하는 디자인이다. 머리가 덥수룩해 보이기 시작한다면 다시 헤어를 정리할 때라는 신호다.

 

 5 스퀘어 페이드

곱슬머리에 각진 얼굴형에 어울리는 또 다른 헤어스타일은 옆 머리를 좀 더 위에서부터 짧게 쳐 살짝 사각의 느낌을 주는 스퀘어 페이드다. 꼭 각진 얼굴형이 아니더라도 이 스타일 역시 다양한 얼굴형에 잘 어울린다. 머리가 지저분해 보이지 않도록 주기적으로 헤어 숍 들리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한다. 자주 다듬어 깔끔할수록 매력적인 스타일이기 때문이다.

 

에스콰이어 US 웹사이트의 https://www.esquire.com/style/grooming/g1653/best-short-hairstyles/’ 기사를 바탕으로 작성됐습니다.

  • Kakao Talk
  • Kakao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