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외로 발암물질을 함유한 식품 다섯 가지

건강에 유익하고 안전하다고 생각한 식품의 배신.

고사리

고사리를 많이 섭취하는 지역이 식도암 발생률이 높다는 보고가 있다. 고사리는 부타크실로시드라는 발암물질이 함유되어 있다. 잘 삶기만 해도 대부분 제거되니 생으로만 먹지 않도록 주의하라.

파슬리, 샐러리

파슬리와 샐러리에는 솔라닌이 함유되어 있다. 감자 싹과 껍질에 든 것과 같은 독성 성분이다. 아주 소량 함유되어 있어 섭취해서 문제가 될 정도는 아니지만 피부에 지속적으로 닿으면 염증을 일으켜 피부암으로 발전하기도 하니 조심할 것.

무설탕 음료

‘무설탕’, ‘칼로리 제로’라는 말에 현혹되지 마시길. 단맛이 나는 무설탕, 칼로리 제로 음료에는 그 맛을 대신할 인공감미료가 다량 들어간다. 유럽식품안전국에서는 인공 감미료가 백설탕보다 암을 일으킬 확률이 훨씬 높다고 발표했다.

양식 연어

양식으로 키운 연어는 살충제, 항생제 등을 투여해 화학적 발암물질이 축적된다. 유럽에서 검사를 통과하지 못한 연어가 한국 등 아시아 국가로 수출되고 있다. 연어자체는 영양의 보고다. 연어를 구입할 때 자연산인지 반드시 확인할 것.

불에 구운 모든 음식

구운 고기, 구운 생선은 물론 볶은 커피 원두, 누룽지 등 식품을 불에 직접 익히면 벤조피렌이 생성된다. 특히, 검게 탄 음식은 무조건 벤조피렌을 함유하고 있다고 봐도 무방하다. 벤조피렌은 대표적인 발암 물질이다.

  • Kakao Talk
  • Kakao Story